꼬망세 244호 초록 지구를 위한 첫걸음, 환경교육부터